네이버 검색 C-Rank 알고리즘의 변화

 

이 글은 네이버의 검색 노출의 변화와 그에 대한 대처 방법과 관련된 정보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검색결과에 잘 노출되던 내 게시물이 갑자기 나타나지 않는다..."

 

 블로그를 운영하거나 블로그를 통해 광고를 진행하시는 분들이라면, 최근들어 포스팅한 게시물이 잘 노출되다가 갑자기 노출이 안되는 현상을 경험했을 것입니다. 이렇게 자세히 확인을 하지 않더라도 계속해서 포스팅을 해도 크게 방문자 수가 늘지 않거나, 줄어드는 현상을 겪으신 분들이 있을 것입니다. 흔히 '블로그 저품질'이라고 부르는 현상처럼 모든 게시물이 노출되지 않는 것이 아니라 일부의 게시물이 검색결과 상단에 노출되다가 뒤로 밀려나고, 뒤로 밀려난 게시물이 다시 상단에 노출되는 경우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현상은최근들어 가속화된 네이버의 검색결과 노출정책과 관련되어 있습니다. 

 

 

 

 


 

 

  네이버 VS 광고성 게시글

 

 시장조사 전문기업인 ‘마크로밀 엠브레인’의 조사 분석결과에 따르면, '제품 구매 시 상품 후기를 반드시 확인하는 고객이 78.6%', '지인의 추천임에도 후기를 꼭 확인하는 고객 58.45%', '소비자 평가가 부정적일 경우 구매하지 않는 고객의 비율 69.4%'로 나타났습니다.(참고: 미래한국_이준호의 마케팅칼럼 - 상품평 마케팅, 진정성 있는 고객후기들 많을 때 온오프라인 매출 극대화) 이처럼 소비자의 구매과정에 '상품 후기'가 크게 관여하는만큼 국내 검색점유율 1위인 네이버의 블로그, 카페, 지식인은 기업 입장에서 매력적인 매체임에 틀림없습니다. 따라서 자사를 긍정적으로 평가하는 글을 네이버에 노출하기 위해 크고 작은 비용을 지불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광고성 게시글은 네이버 입장에서는 눈엣가시일 뿐입니다. 그 비용을 네이버에 지불하는 것도 아니고, 광고성 글이 넘쳐나면서 솔직한 리뷰와 객관적인 정보를 원하는 검색 사용자들의 불만을 야기하는 등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기 때문입니다. 이로 인해 네이버는 검색사용자들의 긍정적인 사용경험을 위해 광고성 게시글과 계속해서 싸움을 벌여왔습니다.


 작년부터 시행해온 C-Rank 알고리즘 또한 광고성 게시글의 노출을 막고 검색사용자들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시행해오고 있습니다. 또한, 최근 적용해오던 C-Rank 알고리즘을 업데이트하였습니다.  네이버에 따르면 C-Rank 알고리즘은 고정적인 것이 아니라 사용자들의 활동과 스팸 방지를 위해 계속해서 업데이트되는 알고리즘이라고 이야기합니다. (출처: 네이버 블로그_ 네이버 Search & Tech)

 

 

 

 




 

 

  노출이 제한되는 게시글과 노출이 더 잘 될 수 있는 게시글

 

 C-Rank 알고리즘이 적용된다면, 어떻게 작용되어 어떤 게시글들이 노출이 많이 될 수 있고, 어떤 게시글들이 노출 제한 패널티를 받게 될까요? 이와 관련하여 네이버는 노출이 제한되는 게시글과 노출이 잘 될 수 있는 게시글에 대해 언급했습니다.



아래의 인용글은 네이버 검색팀의 블로그 게시글, '앞으로 검색 노출이 점점 어려워지는 게시물 VS 사용자들과의 접점이 더 많아지는 게시물'의 내용을 정리하여 가져왔습니다.



1. 노출이 점점 어려워지는 게시물

 

 a. 타인의 상품을 단순 홍보하는 글

-제대로 상품을 사용하지 않고 스치듯 사용한 후기만으로 대부분의 게시글이 구성된 출처


 b. 비체험 후기 위주의 글

-본인이 실제 체험하지 않은 내용을 체험한 것처럼 올리는 경우 다른 글들까지 오해를 받을 수 있음


 c. 불법의 경계를 넘나드는 글

-법적으로 허용되지 않는 시술에 관련된 글, 사행성을 조장하는 홍보글, 확인되지 않은 내용을 마치 사실처럼 표기한 찌라시나 가짜뉴스글 등




2.  사용자들과의 접점이 더 많아지는 게시물


 a. 나만의 기준으로 해석하고 분석한 글

-다른 글들과 비슷한 글이 아닌 진짜 자신만의 분석이 들어간 글


 b. 누가 봐도 전문성이 인정되는 글

-긴 호흡을 가진, 깊이 있고 전문성 있는 글


 c. 내가 직접 체험하고 맛본 것을 상세하게 소개한 글

-대가를 바라기 보다는 정보를 공유한다는 선의의 목적을 가진 문서들


 d. 본인의 상품 정보를 정직하게 사용자 중심으로 홍보한 글



(출처: 네이버 블로그_ 네이버 Search & Tech)


여기까지 '네이버 Search & Tech'에서 제공한 내용이었습니다. 해당 게시글을 자세히 보고 싶으시다면 위의 링크를 클릭해주세요.


블로그 차원의 제한 vs 게시글 차원의 제한


 위의 내용에 대한 제 생각을 적어보자면, 먼저 그 동안 많이 알려진 최적화 블로그, 저품질 블로그와 관련된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고 생각합니다. 흔히들 게시물을 올릴 때, 검색 노출이 잘되는 블로그를 최적화 블로그, 게시물이 노출되지 않는 블로그를 저품질 블로그라고 이야기합니다. 하지만 이런 개념은 없으며, 특정 조건 아래 나타나는 몇 가지 공통된 현상을 수렴하여 사람들이 만든 개념이라고 네이버는 언급했습니다.(참고: 네이버 블로그_ 네이버 Search & Tech) 단, 블로그 단위로 평가하지 않는다는 언급이 없었고, 1. 노출이 점점 어려워지는 게시글의 a에서처럼 '게시글이 구성된 출처'라는 표현을 통해 부르는 언어는 다르지만 어느 정도 저품질 블로그와 비슷한 개념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와 관련하여, 1. 노출이 점점 어려워지는 게시글의 a와 b는 흔히 말하는 노출이 되지 않는 블로그와 유사합니다. a는 단순 홍보 목적의 게시글이 많은 블로그, b는 a처럼 블로그 전체가 아닌 광고성 게시글과 유사한 글쓰기 형태를 띄는 게시글들의 노출이 제한될 수 있다는 뜻으로 해석됩니다.



 진정성, 개성과 깊이

 계속 변화하고 있는 C-Rank 알고리즘이지만, '검색사용자들에게 긍정적인 경험 제공', 즉 '보다 나은 정보, 문제를 해결해줄 수 있는 정보 제공'이라는 하나의 꾸준한 목적을 갖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와 함께 강조해온 것이 '솔직함, 진정성'입니다. 후기인듯 작성한 광고글이 아닌 '실제로 사용해보고 작성한 후기', 단순히 방문자수, 게시글의 노출을 위한 콘텐츠가 아닌 '관심과 이해에서 작성한 콘텐츠', 저는 이 두 가지의 콘텐츠가 '네이버가 생각하는 검색사용자가 원하는 정보'라고 생각했습니다.


 따라서 자신의 게시물이 노출되길 바라는 블로거나 마케터들은 단순히 다른 게시글을 복사하거나 따라쓰는 것이 아닌 자신만의 관점에서 글을 작성해보는 것이 중요하며, 맛집, 화장품, 게임 등 다양한 카테고리보다 하나 또는 두 개의 주제로 보다 깊이있는 글을 작성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1. 짱짱 2018.06.10 23:49 신고

    히히 제 블로그 방향성에 대해 좀 더 생각할 수 있게 된거 같아요 간사합니당:)

 




 

 

 

[구글애널리틱스_#21] [구글애널리틱스_#21] 맞춤측정기준을 활용한 IP 수집하기

 

이 글은 구글 애널리틱스 맞춤측정기준을 활용하여 방문자 IP를 수집하기 위한 설정과 관련된 정보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IP 수집? 왜 할까?

 

구글 애널리틱스 상에서 IP 수집을 하는 이유는 뭘까요? 답은 딱 하나입니다. 웹사이트를 운영하다보면 경쟁사나 제 3자가 고의적으로 트래픽을 망치려는 경우가 있습니다. 예를 들면, 봇을 통해 트래픽양을 대폭적으로 늘려, 해당 웹사이트가 느려지게 한다거나 [Google/Google Analytics] - [구글애널리틱스_#13] 가짜 트래픽 제외하기에서 언급했던 것처럼 고스트 레퍼러 스팸(Ghost Referrer Spam)을 통해  자신의 웹사이트로 유입을 유도하는 등 불필요한 트래픽을 전송합니다.


구글 애널리틱스의 경우, 이런 봇들의 활동을 자체적으로 차단하고 있지만, 모든 봇들을 차단할 수 있는 것은 아니며, 사람이 직접 보내는 악의적인 트래픽은 감지할 수 없다는 기술적인 한계가 있습니다. 따라서, 이러한 활동이 발견되면 구글 애널리틱스 관리자가 직접 조치를 취해야 합니다. 또한, 이미 수집된 데이터를 바꿀 수 없다면, 앞으로의 데이터가 망가지지 않게 악의적인 트래픽을 보낸 IP를 수집하여, 필터를 통해 차단하는 것입니다.

 

 

 

 

 

 


  IP 수집 방법

 

 자 지금부터 IP를 수집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하지만, 각각의 이용자들의 개인정보는 소중하니까 다른 사람의 IP 정보를 유출하지는 말아주세요! 저도 공부를 위해 알고만 있을뿐 IP 정보를 수집하지는 않는답니다. 물론 제 블로그가 누군가의 공격을 받을 만큼 크지도 않구요..^^


Google Analytics - Setting - Property


먼저 Custom Dimensions(맞춤측정기준)을 생성해야 합니다. 그 이유는 기본적으로 구글 애널리틱스는 IP 정보를 수집하지 않기 때문에 IP정보를 수집하여 담아둘 새로운 Dimension을 생성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Custom Dimension 생성을 위해서는 왼쪽 아래의 톱니바퀴(설정)을 클릭하여, 설정창으로 갑니다. 가운데에 위치한 Property(자산) 아래쪽의 [Custom Definitions(맞춤 정의)] - [Custom Dimensions(맞춤측정기준)]을 클릭합니다.





Google Analytics - Setting - Property - Custom Dimensions 리스트

Custom Dimensions(맞춤측정기준)를 클릭하면 위와 같은 창이 나타납니다. 또한, 이미 생성된 Custom Dimension(맞춤측정기준)이 없다면 바로 생성하는 창으로 연결됩니다. 이미 리스트가 있는 경우에는 위쪽의 [+NEW CUSTOM DIMENSION]을 클릭하여 새로운 Custom Dimension(맞춤측정기준) 생성 창으로 연결합니다.





Google Analytics_Add Custom Dimension(맞춤측정기준 생성)


IP를 수집할 Custom Dimension(맞춤측정기준)의 Name(이름)은 데이터를 분석하기 편하도록 'IP'라고 설정합니다. 다른 것으로 해도 상관 없지만 이렇게 해두어야 나중에 데이터를 편하게 볼 수 있습니다.

Scope(범위)는 쉽게 말해 어떤 것을 기준으로 분류할 것인지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IP정보 수집을 예로 들면 어떤 한 사용자가 방문했을 때, 그 사용자의 IP를 분류하기 위해 '방문'으로 측정하는 것이고 이에 해당하는 것이 구글 애널리틱스 상에서는 Session(세션)이기 때문에 위와 같이 설정합니다. 예를 들어 Page View(페이지 뷰)로 분류하게 되면, 하나의 방문 안에서 여러 Page View(페이지 뷰)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동일 IP지만 여러 데이터 값이 나타납니다. 그리고 많은 데이터는 우리가 해당 데이터를 분석하여 의사결정을 하는 데에 있어 불편함을 줄 수 있습니다.





Google Analytics - Custom Dimension - Codes for Dimension

여기까지 우리는 IP정보를 담을 Custom Dimension(맞춤측정기준)을 만들었습니다. 쉽게 설명하면, IP정보를 담을 하나의 통을 만든 것인데, 지금부터 해야 하는 일은 IP정보를 담을 통에 IP정보가 담길 수 있도록 Code(코드)를 웹사이트 내에 심어주어야 합니다.

위의 Code(코드)가 Custom Dimension(맞춤측정기준)에 어떤 정보가 담길지 설정해주는 예시입니다. 여기서 저희는 IP주소가 담길 수 있도록 설정해주어야 합니다. 안드로이드, IOS 등 애플리케이션에  삽입할 수 있는 Code(코드)의 예시도 나와있지만, 표현하는 언어만 다를 뿐 같은 내용이기 때문에 JavaScript를 통해 설명하도록 하겠습니다.


<script>
      (function(i,s,o,g,r,a,m){i['GoogleAnalyticsObject']=r;i[r]=i[r]||function(){
      (i[r].q=i[r].q||[]).push(arguments)},i[r].l=1*new Date();a=s.createElement(o),
      m=s.getElementsByTagName(o)[0];a.async=1;a.src=g;m.parentNode.insertBefore(a,m)
      })(window,document,'script','//www.google-analytics.com/analytics.js','ga');

    ga('create', 'UA-XXXXXXX-X', 'auto');
    ga('send', 'pageview', {
      'dimension1':  '<?=$ip;?>'
    });
</script>

Custom Dimension(맞춤측정기준)에 IP정보를 담는 Code


위의 Code(코드)를 복사하여, 자신의 웹사이트 HTML <head>영역에 삽입해줍니다. 빨간색으로 표시한 부분은 자신의 구글 애널리틱스 Tracking ID((추적 ID)를 삽입하고, dimension1 부분 숫자는 자신이 Custom Dimension(맞춤측정기준) 리스트에서 생성한 맞춤생성기준의 Index 번호를 입력합니다.


이렇게 IP 정보수집을 위한 설정은 모두 끝났습니다.


 

 

 

 


 

 

  IP 정보 확인 방법

 


설정한 IP정보 맞춤측정기준이 제대로 작동을 하는지 확인을 하기 위해서는 맞춤 보고서를 만들어보면 쉽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단, 설정 이전까지의 데이터는 저장되지 않고 설정 이후부터 IP정보를 저장하기 때문에 설정 후 시간이 어느정도 경과하여 데이터를 쌓고 나서 확인해야 합니다.

Custom Report - IP 보고서 설정화면


Custom Report(맞춤 보고서)에서 새로운 보고서를 생성하여, 위와 같이 설정하면 IP정보 맞춤측정기준이 제대로 설정되어 있는지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Custom Report - IP 보고서


해당 Custom Report(맞춤 보고서)를 통해 IP가 제대로 수집된 것을 볼 수 있습니다.




  1. 우와 2018.06.09 22:08 신고

    와 마대생님 너무 멋져요...전문가의 향기 뿜뿜

 


 

 

 

[마케팅 공부_용어편#4] 온라인 광고, 마케팅 종류

 

이 글은 온라인 광고의 종류, 검색광고, 디스플레이광고, 바이럴광고, 로컬광고와 관련된 정보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프롤로그_온라인 광고? 온라인 마케팅?

 


 '온라인 광고? 온라인 마케팅?, 어떤 표현이 맞는 걸까?', '두 표현의 차이점은 뭘까?'라는 고민을 많이 하는데, 많은 분들이 '온라인 광고', '온라인 마케팅'이라고 혼용하여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같은 뜻으로 생각하고 설명해보겠습니다. 그리고 여기서 저는 '온라인 광고'라는 표현이 맞는 것 같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온라인 광고'라고 표현하여 설명하겠습니다!

 

 오늘은 이 포스팅에서는 온라인 광고를 크게 쪼개서 검색광고, 디스플레이 광고, 바이럴 광고, 로컬 광고 네 가지로 설명해보려 합니다. 각각 세부적으로 봤을 때는 더욱 다양하겠지만, 먼저 대략적으로 나누어 소개하고 다음 포스팅에서


각각의 주제로 보다 상세한 광고에 대해 소개해보려고 합니다. 그리고 이 포스팅은 용어에 대한 설명이기 때문에 어떻게 하는 방법보다는 해당 광고가 어떤 것이고 어떤 목적으로 활용하면 좋은지 소개하겠습니다.





 

 

  온라인 광고의 종류

 

1. 검색 광고(SA: Search AD)


네이버 검색광고_'온라인 광고'로 검색했을 때의 노출 광고들


검색광고는 검색사용자가 특정 키워드를 검색했을 때, 노출되는 광고로 대부분의 광고가 CPC(클릭 당 비용), 가장 높은 금액을 입찰한 광고주의 문구 및 사이트가 노출되는 입찰경쟁 형식으로 이루어집니다. 검색광고의 장점은 타겟 고객이 '온라인 광고', '나이키 운동화' 등 자사가 운영하는 서비스를 필요로 할 때, 또는 자사 브랜드의 제품이나 서비스에 관심이 있을 때 노출함으로써, 광고의 노출과 타겟 고객의 니즈가 깊은 관련성이 높고, 그만큼 구매로 이어질 가능성 또한 높다는 점입니다.




2. 디스플레이 광고(DA: Display AD)


구글 디스플레이 광고


디스플레이 광고는 시각적인 요소가 극대화된 광고로, 이미지, 동영상, 플래시 등 다양한 방식으로 타겟 고객에게 메세지를 전달할 수 있는 광고입니다. 대부분의 디스플레이 광고는 CPP/CPT(구매 당 비용/기간 당 비용: 특정 영역을 구매하여, 계약 시 정한 기간동안 노출하는 방식), CPM(노출 1,000회당 비용)으로 이루어지며, 다수의 잠재고객에게 자사의 서비스나 제품, 브랜드 등을 노출할 수 있기 때문에 인지도 향상에 큰 도움이 된다는 점이 장점입니다.




3. 바이럴 광고


바이럴 광고_네이버 블로그


바이럴 광고는 금액을 지불하고 정식적인 광고 영역이 아닌 블로그,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에 실리는 정보성 광고로, 인플루언서, 체험단, 기자단 등이 이에 해당합니다. 바이럴 광고는 팔로워, 방문자 수 등 정보성 광고를 업로드했을 때 영향력을 미치는 정도에 따라 금액이 다르게 측정되는 경우, 일괄적으로 동일한 금액을 측정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바이럴 광고의 가장 큰 장점은 소비자가 소비자에게 주는 정보로서, 광고를 노출시킬 수 있다는 점입니다. 기술이 발전하면서, 과거와 달리 어딜가나 사람들은 광고에 노출되게 되었고, 무차별적인 광고에 피로함을 느낀 소비자들은 광고라는 사실만으로 부정적인 태도를 취하기도 합니다. 이러한 소비자의 변화에 맞춰 '광고스럽지 않은 광고'가 바이럴 광고가 탄생하게 된 배경이자 가장 큰 장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4. 로컬 광고(지역 광고)


 

로컬 광고(지역 광고)_다음에 서울 맛집을 검색했을 때


로컬 광고는 특정 지역을 검색하거나, GPS를 통한 위치정보에 맞게 노출되는 광고입니다. 로컬 광고는 대부분 전화연결, 길찾기, 메뉴 보기 등 클릭이 발생했을 때 과금되는 CPC 광고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로컬광고는 검색광고와 유사하게 검색사용자가 특정 지역에 위치한 매장이나 필요한 서비스를 찾아볼 때 광고를 하기 때문에 관련성이 아주 높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차이점은 '특정 지역'을 검색했을 때 노출되는 광고라는 점입니다.  이 차이점 하나로 위치 정보를 포함할 수 있습니다. 구글에 의하면, '근처 신발 매장'이라고 검색한 사용자 중 50% 이상이 근처 신발 매장에 방문했다고 합니다. 그만큼 지역을 타겟으로 잠재고객이 원하는 순간에 노출시키는 로컬 광고의 효과는 뛰어나다고 할 수 있습니다.


 


  1. 2018.05.22 12:51

    비밀댓글입니다

+ Recent posts